하나은행 ‘템플스테이’…외국인 고객에 ‘각광’

[데일리포스트=황정우 기자] KEB하나은행은 지난 8일부터 1박 2일간 충청북도 단양군 소재 ‘구인사(救仁寺)’에서 외국인 손님을 대상으로 ‘템플스테이’ 행사를 진행했다.

KEB하나은행은 지난 2011년 한국불교문화사업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매년 전국 123개 사찰 중 한 곳을 선정해 1박 2일 일정으로 산사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.

템플스테이는 KEB하나은행만의 특화된 외국인 초청행사 프로그램으로 한국의 문화를 이해하고 소통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참가자들의 높은 호응을 받고 있다.

전국 영업점과 공식 영문 SNS채널을 통해 신청 받은 10여 개국 25명의 외국인 손님들은 천태종 불교의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 쉬는 구인사에서 템플스테이를 통해 한국 불교문화를 체험하고 구인사 주위의 아름다운 경관을 배경으로 스님들과 함께 ▲예불 ▲묵주 만들기 ▲명상 ▲다도 등을 통해 자기 치유의 시간을 가졌다.

행사에 참가한 한 외국인 손님은 “아름다운 자연에서 몸과 마음을 힐링하는 소중한 시간이었다”며 “한국에서의 잊지 못할 추억이 될 것 같다”고 소감을 전했다.

  • facebook
  • googleplus
  • twitter
  • linkedin
Previous «
Next »
dailyposti.k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