KEB하나은행, 우즈벡 ‘우즈프롬스트로이뱅크’와 업무협약

[데일리포스트=황선영 기자] KEB하나은행이 우즈베키스탄 국영은행인 ‘우즈프롬스트로이뱅크’와 송금절차 간소화 및 무역금융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.

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국내 체류 중인 우즈베키스탄 근로자들은 하나은행을 이용해 종전 대비 더욱 간편하고 낮은 수수료로 본국으로 급여 등을 송금할 수 있다.

아울러 우즈베키스탄과 거래하는 국내 수출업자들은 지난해 12월 KEB하나은행이 가입한 아시아개발은행 무역금융 보증 프로그램을 통해 우즈프롬스트로이뱅크가 발행한 신용장과관련된 수출대금을 100% 회수가 보장된다.

KEB하나은행 조종형 외환사업단장은 “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과 우즈베키스탄 양국 간 다양한 금융수요를 충족할 수 있게 됐다.”면서 “해외 현지은행들과 지속적인 협업을 확대하고 외국인 손님들에 대한 금융편의와 생활 서비스 영역을 확대할 것”이라고 말했다.

  • facebook
  • googleplus
  • twitter
  • linkedin
Previous «
Next »
dailyposti.kr